17번의 만남, 현대차 3년 연속 무쟁의 합의가 남긴 것 – 경제 뉴스



17번의 만남, 결국 합의에 이르렀다. 물론 잠정이다. 노조 조합원의 최종 판단이 남아있다. 회사는 당초보다 높은 기본급과 성과금 등을 약속했다. 대신 정년 연장과 해고자 복직의 노조 요구는 받아들이지 않았다. 노조는 임금 인상과 함께 전동화 시대에 맞춘 고용안정에 초점을 맞췄다. 현대자동차 올해 단체교섭은 일단…


오마이 뉴스 기사 더보기


많이 읽은 글


되는 정보 보러가기


꼬뮤에서 더 많은 자료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