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솟는 물가 심상찮다… 한은 총재 공백에도 금리 인상 ‘강수’ – 경제 뉴스

한국은행이 3개월 만에 다시 기준금리를 인상했다. 연일 치솟는 물가를 잡기 위해 총재 부재 속 기준금리 인상이라는 강수를 뒀다.한은 금융통화위원회(이하 금통위)는 14일 오전 열린 통화정책방향 회의에서 현재 연 1.25%인 기준금리를 1.50%로 0.25%p 인상하기로 했다. 기준금리가 1.50%를 기록한 건 지난 2019년 7월(1….

오마이 뉴스 기사 더보기

휴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