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제원 아들 노엘 불구속 수사, 말이 되는 일인가” – 정치 뉴스

한국대학생진보연합(이하 ‘대진연’)은 25일 오후 1시 서초경찰서 앞에서 ‘서초경찰서는 노엘을 지금 당장 구속 수사하라’, ‘자식 문제 있는 장제원은 지금 당장 사퇴하라’ 등의 문구가 적힌 피켓을 든 채 1인 시위를 진행했다.강부희 서울대학생진보연합 대표는 “장제원 의원은 지금 국회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윤…
뉴스 기사 더보기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