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좌진 성범죄 의혹’ 양향자 탈당… “모든 책임은 제게” – 정치 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호 홍규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양향자 의원이 13일 자진 탈당했다.지역 사무소 소속 직원의 성범죄 의혹으로 당 윤리심판원에서 제명 결정을 받은 지 만 하루만이다.양 의원은 탈당계 제출 후 입장문을 내고 “지역사무실에서 발생한 성추행 문제와 관련, 당을 떠나고자 한다”며 “이 사건의 모든 책임…
뉴스 기사 더보기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