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 박두선 사장 취임 후 첫 선박 수주 – 경제 뉴스

대우조선해양(대표이사 박두선)이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 2척을 또 수주했다. 이 회사는 오세아니아지역 선주로부터 LNG운반선 2척을 5263억원에 수주했다고 15일 밝혔다. 이 선박들은 거제 옥포조선소에서 건조돼 2026년 하반기까지 선주측에 인도될 예정이다. 이번에 수주한 선박은 17만 4000㎥급 대형으로 저압 이중…

오마이 뉴스 기사 더보기

휴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