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웅 “백선엽이 국군의 아버지라면 윤봉길 의사는 어떻게 되나” – 정치 뉴스

김원웅 광복회장이 15일 “한국 사회의 모순은 친일 미청산과 분단”이라며 “친일파 없는 대한민국을 만들고 싶다”고 밝혔다.김 회장은 이날 오전 광복절 경축식 영상 기념사를 통해 “독립운동가들이 꿈꿨던 나라는 일제에 빌붙어 동족을 배반한자들이 입법, 사법, 행정의 최고위직을 차지하는 나라가 아니었다”며 이같이 말…
뉴스 기사 더보기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