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현 “야당 법사위장이었으면 손실보상 날치기 막았다” – 정치 뉴스

“우리 국민의힘이 법사위원장을 맡아야 하는 게 ‘도리’이다.” 국민의힘이 ‘또’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위원장 자리를 요구했다.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국회 정상화’를 위해 법사위원장 자리를 야당에게 내놓아야 한다고 연일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에서 법사위를 제외한 상임위원장 일부를 야당 몫으로 …
뉴스 기사 더보기


추천 뉴스




휴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