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뉴스 – 4년간 300조 늘린 나랏빚…보편증세 다가온다

최근 4년 동안 나랏빚이 300조원 이상 늘어났다. 이번 추가경정예산안(추경) 통과로 올해는 당초 예상보다 9조9000억원 증가한다. 정부가 보편증세 시기를 앞당기고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25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이번 추경 통과로 올해말 국가채무 전망은 당초 956조원에서 965조9000억원으로 10조원 가까이 늘어났다. 국내총생산(GDP) 대비 48.2%다. 2017년말 660조2000억원(GDP 대비 36%)에서 305조7000억원, GDP 대비 비율로는 12.2%포인트 늘어…

기사 보러가기

출처 : 헤럴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