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뉴스 – 정부, 대중 의존도 50% 이상 희토류 수입다변화 나선다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정부가 올해 상반기안으로 반도체 등 주력품목의 핵심소재인 희토류에 대한 수입 다변화 전략을 발표할 예정이다. 현재 우리나라는 희토류 수입량의 50%가량을 중국에서 들여오고 있다. 희토류는 17개 원소의 총칭으로 소량을 추가하는 것만으로 소재 성능을 높이기 때문에 ‘산업의 비타민’으로 불리는 핵심 물자다. 이 가운데 네오디뮴, 디스프로슘, 테르븀은 고성능 자석의 원료가 되고, 하드디스크 구동장치(H…

기사 보러가기

출처 : 헤럴드경제





드라마 다시보기보러가기 영화 다시보기보러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