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뉴스 – 은행 신용·담보대출 금리 일제히 상승

인플레이션(물가상승) 우려로 시장금리 상승 가능성이 제기되는 가운데, 은행권의 대출금리도 일제히 뛰고 있다. '영끌'(영혼까지 끌어모아 대출), '빚투'(빚 내 투자) 등 공격적 투자에 나섰던 소비자들의 부담이 커질 전망이다. 28일 금융권에 따르면 KB국민·신한·하나·우리 4대 시중은행의 25일 기준 신용대출 금리(1등급·1년)는 연 2.59∼3.65% 수준이다. 이는 '1%대' 신용대출 금리…

기사 보러가기

출처 : 헤럴드경제





드라마 다시보기보러가기 영화 다시보기보러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