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뉴스 – 신춘호 회장 빈소 찾은 최태원 SK 회장…“많이 아쉽다”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고(故) 신춘호 농심 회장의 빈소를 방문했다. 최 회장은 27일 밤 9시께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신 회장의 빈소를 찾았다. 그는 “신 회장님이 돌아가셔서 많이 아쉽다”라며 “오늘은 신동익 부회장의 친구 입장으로 왔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신춘호 회장님은 고등학교 때 많이 뵀었고, 그 자리에서 잘못한 것이 있어 야단 맞은 기억이 있다”라고 말했다. 최 회장은 …

기사 보러가기

출처 : 헤럴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