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뉴스 – 노래방 등 소상공인, 29일부터 4차 재난지원금 받는다

소상공인과 특수형태근로종사자(특고)·프리랜서 등은 오는29일부터 최대 500만원에 달하는 4차 재난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다만, 정부 데이터베이스에서 매출 감소가 확인되는 자영업자와 긴급고용안정지원금 기수령자 등이 우선 지급 대상이다. 28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정부는 코로나19로 경영·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483만 자영업자·소상공인에게 6조70000억원 상당의 '소상공인 버팀목 플러스' 자금을 29일부터 지…

기사 보러가기

출처 : 헤럴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