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뉴스 – 충전기 보조금 40% 삭감…충전사업자 “제조업 병행 업체만 유리”

정부가 전기차 보조금 체계를 전면 개편한 데 이어 충전기 보조금 정책도 대폭 조정했다. 최대 350만원의 완속충전기 보조금을 200만원으로 내려 2017년 보급사업 이후 처음으로 사업자 비용부담이 생기게 됐다. 지…

기사 보러가기



출처 : 전자신문





영화 다시보기보러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