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뉴스 – ‘편의점+홈쇼핑’ 온·오프 결합…국내 유통업계 생존모델 되나

GS리테일과 GS홈쇼핑이 합병한다. 국내 편의점 1위(오프라인)와 홈쇼핑 1위(온라인)인 계열사를 통합함으로써 쿠팡·네이버 등 급팽창하는 온라인 플랫폼에 맞설 대항마를 키우겠다는 구상이다. 자산 9조원, 연간 거래금액 15조원 규모 초대형 유통사의 등장이 예고되면서 유통업계의 온·오프라인 합종연횡이 더욱 활발해질 것으로 보인다. GS리테일과 GS홈쇼핑은 지난 10일 각각 이사회를 열고 합병을 결의했다. GS홈쇼핑 주식 1주당 GS리…

기사 보러가기

출처 : 헤럴드경제





무료웹툰보러가기 드라맛 다시보기보러가기 영화 다시보기보러가기 토렌트보러가기